상대방을 움직이게 하라.
기본정보   이름: 정동화      등록일: 2019-10-07 10:48:01     조회: 516

상대방을 움직이게 하라.

 

일본에서 열린 남자 프로 테니스 투어 라쿠텐 저팬 오픈 단식 결승에서는 세르비아의 노바크 조코비치가 호주의 존 밀먼을 세트스코어 20으로 물리쳤다.

이 경기를 TV에서 중계를 해 주었는데 조코비치는 별로 움직이지 않으면서 밀먼을 좌우로 움직이게 만들었다.

 

밀만은 이쪽 코너에서 저쪽 코너로 뛰어 다니면서 볼을 넘기기에 바빴고 조코비치는 거의 제자리에 서서 볼만 좌우로 흔들었다.

물론 이것은 실력 차이에서 오는 기술의 우위 때문일지도 모른다.

세계 랭킹 80위인 밀먼이 세계 1위인 조코비치를 상대하기에는 버거웠는지도 모른다.

그러나 볼을 죄우로 흔들면서 최대한의 노력을 해 보았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동호인들 중에서도 베이스라인에 서서 스트로크를 아주 강하게 잘 하는 선수들이 있다.

같이 베이스라인의 스트로크 싸움에서는 이기기가 아주 힘들 때가 있을 것이다.

이런 경우에는 승산이 없는 게임을 지속하면 그 게임은 지고 만다.

 

베이스라인에서 별로 뛰지 않으면서 볼을 패싱샷, 중앙 샷, 로브 등 다양하게 잘 칠 때는 같은 스타일로 승부를 걸면 안 된다.

이럴 경우에는 볼을 상하좌우로 변화를 주어 상대가 요리할 수 있는 볼을 주지 않는 것이 좋다.

상대가 잘 하는 기술에 부응하여 더 잘 하게 맞춰서 게임을 할 필요는 없다.

 

서브/발리어 혹은 몸 상태가 처지는 상대에게는 코트의 양 사이드로 뛰어다니게 만드는 볼을 쳐라.

이렇게 하면 첫 세트는 잃을지 모르지만 결국 3 세트 매치는 이기게 될 것이다.

 

몸이 빠른 사람은 체력이 좋고, 모든 볼을 다 쫒아갈 것 같은 선수이다.

또한 보통 러닝 스트로크에 익숙하다.

이런 선수들은 자신을 향해서 정면으로 날아오는 공에 참지 못하고 세게 치는 바람에 실수를 하는 경우가 잦다.

이런 선수들을 움직이게 하고 싶다면, 네트 쪽으로 달려 나오게 하라.

이들은 보통 네트 앞에 서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

 

몇 게임이 지나고 나면 아무리 잘 맞은 볼이라도 대부분의 상대방은 당신의 샷에 적응하게 될 것이다.

당신이 포인트를 계속 따는 중이라면 패턴을 유지하라.

그러나 상대방이 당신의 샷을 예측하기 시작하거나 혹은 샷의 속도, 바운스, 스핀에 적응하기 시작하는 것을 감지하게 되면 변화를 줄 필요가 있다.

 

상대방의 약한 곳으로 볼을 쳐라.

이 전략은 단순하고 뻔해 보일지 모르지만 분명히 효과가 있다.

일단 상대가 코트의 사이드 쪽으로 몰리면 상대의 강한 쪽으로 짧고 각도 깊은 샷을 날려라.

 

상대의 움직임을 만들어 보는 것은 아주 중요하다.

이는 위험성도 크고 쉽지도 않은 전략이다.

하지만 누구나 이 전략을 통해 거의 졌다고 생각했던 몇몇 경기들을 이긴 적이 있을 것이다.

대다수의 테니스 플레이어들은 좌우 개념으로 사고하고 움직인다.

스핀, 높이, 빠르기, 좌우 등을 변환시켜 봤음에도 재미를 보지 못했을 때 보통 전후 전략을 시도하면 효과가 있다.

 

간단히 말해 짧은 샷으로 상대방을 네트 쪽으로 다가오게 만들었다가 다시 로브로 물러서게 만들어라.

아마 훌륭한 선수들에게는 이 기술이 효과가 없을 것이다.

하지만 알 수 없는 일이다.

보다 덜 훌륭한 선수들에게는 아마 이처럼 앞뒤로 흔들어대는 것만으로도 당황시키기에 충분할 수도 있다.

일단 상대가 평정을 잃으면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른다.

오민수 전반적으로 스트로커 전형의 선수들이 숏트에 약한 것 같아요
숏트를 구사하지 못하면 반드시 게임에 패배하게 되더군요 2019-10-27 11:49:16
이름:     비밀번호:



전체 : 941 개  ,  현재 1/48 page
번호 제목 이름 hit 등록일
[룰&매너]코너개설 KATO 10753 2009.02.12
940 스매시를 왜 어렵다고 생각하나? 정동화 89 2020.02.18
939 드롭샷도 엄청난 무기이다 정동화 113 2020.02.16
938 테니스에서 가장 중요한 것 정동화 99 2020.02.16
937 테니스를 즐기는 자가 되라 정동화 91 2020.02.14
936 로브도 훌륭한 기술이다 (1) 정동화 179 2020.02.06
935 빅3에 대항할 20대의 코트의 반란 가능성 정동화 170 2020.02.04
934 조코비치, 위기에서 드라마 같은 대처능력 정동화 169 2020.02.04
933 바브린카, 절묘한 한손 백핸드의 다운드라인 샷 정동화 243 2020.01.28
932 호주오픈, 한국 테니스의 미래와 전망 정동화 183 2020.01.26
931 페더러의 탁월한 게임 운영전략 정동화 219 2020.01.26
930 호주오픈, 권순우 선수의 희망 정동화 138 2020.01.22
929 컨디션에 따른 게임 운용술 정동화 174 2020.01.16
928 대회에서 전투적이고 밝은 색상 옷 착용 정동화 249 2020.01.15
927 게임에서 강철 멘탈을 가져라. 정동화 254 2020.01.13
926 파트너에게 하지 말아야 할 말 정동화 434 2020.01.12
925 스윙의 몸통 회전이 중요 정동화 347 2020.01.07
924 하수와 고수의 차이점 정동화 426 2020.01.04
923 게임에서 승리 가능한 파트너와 페어 정동화 296 2020.01.03
922 공격적인 발리를 잘 하는 방법 정동화 373 2019.12.30
[이전 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 16,897,979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