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부산에서...
기본정보   이름: 윤규식      등록일: 2016-05-07 21:51:57     조회: 8534

연휴입니다.

중국에서 온답니다.

삼계탕 파티에다  태후 파티인가 모르겠네요.

그런데 지금 부산오픈이 열리고 있습니다.


제가 말씀드린 진짜가 초고의 경기력으로 결승에 진출 했습니다.

파에즈는 거의 우승입니다.

즐기는 건 우리몫이구요.

부산에서 이런 호강을 할 수 있다는 축복입니다.

부산오픈 결승전에 발디딜 틈이 없이 호황이었으면 합니다. ]

유럽에서는 표도 없습니다 . 암표가 거의 백만원도 넘죠.

공짜입니다.


많은 분들이 이런 호강을 같이 누렸으면 합니다.

테니스를 좋아하는 많은 분들이 부산을 방문하고  아름다운 바다를 기억 하셨슴 합니다.


5월 8일은 부산오픈 결승전입니다.

비인기 종목이라도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운동입니다.

늘 윔블든은 자리가 없는데 왜 그럴까 생각 합니다.

유에스 오픈 결승전 티켓은 거의 없습니다.

 희안 합니다.

어쨌든 잘 되길 바랍니다.

제가 정말 좋아하는 파에즈가 제게 사인 만 해주길 기대 합니다.

제가 나도 모르게 소리를 질렀는데 고개 숙여 인사하던 파에즈에 감사를 표합니다.


내일도 여전히 저의 영웅으로 남을 겁니다.

레안더 . 파에즈

이름:     비밀번호:



전체 : 851 개  ,  현재 1/43 page
번호 제목 이름 hit 등록일
[룰&매너]코너개설 KATO 10385 2009.02.12
850 강한 멘탈이 승리를 보장한다. 정동화 145 2019.08.18
849 승리는 에러를 줄이는 열쇠 정동화 105 2019.08.17
848 슬라이스 서브의 전략 (1) 정동화 184 2019.08.14
847 새 역사를 써 내려간 황홀한 드라마[26] (2) 정동화 238 2019.07.27
846 새 역사를 써 내려간 황홀한 드라마[25] 정동화 120 2019.07.27
845 새 역사를 써 내려간 황홀한 드라마[24] 정동화 255 2019.07.23
844 새 역사를 써 내려간 황홀한 드라마[23] (1) 정동화 402 2019.07.14
843 새 역사를 써 내려간 황홀한 드라마[22] 정동화 288 2019.07.12
842 새 역사를 써 내려간 황홀한 드라마[21] 정동화 330 2019.07.12
841 새 역사를 써 내려간 황홀한 드라마[16] 정동화 314 2019.07.05
840 새 역사를 써 내려간 황홀한 드라마[1] (2) 정동화 688 2019.05.29
839 동작구 대방동 용마테니스조기회 오진식 1530 2018.12.18
838 윔블던을 가다. 윤규식 1614 2018.10.15
837 발리를 컨트롤하는 방법 정동화 3681 2018.08.19
836 하이브리드 서브를 익혀보자.[3] 정동화 3029 2018.06.30
835 하이브리드 서브를 익혀보자.[2] 정동화 2059 2018.06.29
834 하이브리드 서브를 익혀보자.[1] 정동화 2865 2018.06.26
833 모든 서브를 탑 스핀 서브처럼 넣기 정동화 3448 2018.05.24
832 토스 위치에 따른 다양한 서브 정동화 2276 2018.05.17
[이전 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 16,897,979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