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결정구 한방을 못 끝내!
기본정보   이름: 정동화      등록일: 2012-08-26 23:33:38     조회: 3239

마지막 결정구 한방을 못 끝내!

 

마지막 결정구 한방을 끝내지 못해 패하는 경우를 많이

경험을 했을 것이다.

이런 한방을 에러 없이 끝낼 수 있는 사람이 바로 노련한

고수이다.

 

게임은 5:2로 앞선 상황, 노 애드에서 상대가 겨우 받아 넘긴

볼이 네트 앞에 떨어지고 상대는 한 쪽으로 몰려 있다.

이 상황에서는 어려운 볼도 아닌 네트 앞에 있는 볼을 상대가

없는 곳으로 넘기기만 해도 게임은 끝난다.

그런데 이 볼을 멋지게 한방으로 끝내려고 하다가 어깨에 힘이

잔뜩 들어가 강하게 때렸는데 아웃이 되었다.

 

그 볼 하나만 넘기기만 해도 게임은 끝나는 상황이었다.

그런데 그 볼을 아웃시켜 5:3을 만들고 그 다음은 상대에게

발려 타이에서 패하고 만다.

이런 게임 경험은 누구나 한번쯤은 가지고 있을 것이다.

마지막 그 한방, 어렵지도 않은 볼을 아주 끝내버리려고 강하게

때려 게임을 망치고 만다.

 

자신의 컨디션이 좋지 않을 때는 자주 에러가 나온다.

그런데 이 에러에 대하여 별로 크게 생각하지 않는다.

그러나 게임의 흐름을 보면 심각한 것이다.

이렇게 에러가 나온다면 볼을 강하게 칠 필요가 없다.

안정되게 넘기고 후일을 도모하는 것이 낫다.

 

그런데 테니스하는 사람들이 그것이 잘 안 된다.

끝까지 자신의 스타일대로 게임을 한다.

현명하고 지혜롭게 게임을 해야 한다.

자신의 예전에 잘 쳤던 게임을 항상 상상을 하고 그렇게 칠

것이라고 생각을 한다.

그러나 게임이 되지 않고 컨디션이 좋지 않은 날에는 그것이

게임이 끝나도 돌아오지 않는다.

 

이런 경우에는 최대한 안정되고 에러를 하지 않는 방향으로

플레이를 하는 것이 좋다.

안정되게 게임을 하다보면 어느 순간에는 자신의 컨디션이

회복되는 경우도 있다.

그러면 예전에 잘 되었던 게임대로 다시 전환하여 자신의

스타일대로 게임을 하면 된다.

 

강타를 칠 수 있는 사람들에게는 많은 장점이 있다.

상대에게 강타를 친다는 인식을 심어주면 그 강타를 받기

위하여 준비를 하게 된다.

다음은 연타로 상대의 백쪽으로 넘기면 상대는 쉽게 에러를

하게 된다.

그리고 이런 연타가 더 어려운 볼이다.

 

상대가 네트에 가까이 다가와서 발리 플레이를 하고 있을 경우

아무리 강하게 때려도 다 받아 넘긴다.

3-4회를 강타를 때려도 툭툭 발리로 대고 볼이 넘어 올 때

오히려 때리다가 자신이 에러를 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경우에는 양 사이드로 각도를 내어 연타로 툭 치면

찬스 볼이 오는 경우가 많다.

그 때 결정을 짓는다.

 

아니면 로빙을 기습적으로 하여 상대를 당황하게 만든다.

마지막 결정구 한방도 찬스에서 무조건 때려 끝내려고

하다가 에러를 유발할 수 있다.

이런 경우에는 지혜롭고 슬기롭게 대처를 하면 쉽게 게임을

끝낼 수 있다.

김종찬 딱 맞아요~ 교수님, 바로 제가 어제 경험한 겜 내용 입니다.3판 2승제 match game에서 한방에 겜 뒤집어 졌어요~~ 항상 감사 드립니다^^*^^ 2012-08-27 21:35:36
이름:     비밀번호:



전체 : 1040 개  ,  현재 7/52 page
번호 제목 이름 hit 등록일
920 라이징 볼을 쳐야 진짜 고수 정동화 770 2019.12.13
919 드라이브 발리를 잘 하기 위한 연습방법 정동화 735 2019.12.12
918 드라이브 발리의 탁월한 기술 정동화 672 2019.12.11
917 하프 로브와 드롭 노하우 기술 (1) 정동화 555 2019.12.07
916 네트 플레이의 승패는 하프발리 정동화 765 2019.12.02
915 사람 때문에 받는 스트레스 해결법 (1) 정동화 712 2019.12.01
914 한손 백핸드의 위력적인 매력 (2) 정동화 856 2019.11.25
913 화려한 ‘한손 백핸드’ 시대 다시 올까? (1) 정동화 626 2019.11.22
912 치치파스가 최고가 된 진짜 이유 정동화 726 2019.11.19
911 라켓을 집어 던지지 마라. (1) 정동화 762 2019.11.19
910 치치파스가 왕중왕 최고 (1) 정동화 622 2019.11.18
909 페더러를 이긴 치치파스의 비결 정동화 652 2019.11.17
908 APT 파이널 게임, 현대 테니스의 추세[2] 정동화 610 2019.11.16
907 APT 파이널 게임, 현대 테니스의 추세[1] (1) 정동화 539 2019.11.16
906 페더러, 드디어 조코비치를 잡았다. 정동화 511 2019.11.15
905 나달, 믿기지 않는 역전 드라마 정동화 500 2019.11.15
904 팀의 명품 다운더러인 샷 정동화 543 2019.11.13
903 ATP final, 조코비치의 게임 전략 정동화 610 2019.11.11
902 상대에게 말을 시키지 마라. (1) 정동화 816 2019.11.09
901 파트너에게 잔소리하지 마라. 정동화 728 2019.11.09
[이전 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 16,897,979원
.